드림워커, 자전거 세계 여행에 도전한 여성의 에세이 ‘두려움이 키운 용기’ 출간

777일간 30개국을 누비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거듭나는 과정 생생하게 묘사

2019-02-12 13:09 출처: 드림워커

드림워커가 출간한 두려움이 키운 용기 표지(박주희 지음, 300쪽, 1만4800원)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2월 12일 -- 한 여성이 내면의 연약함을 극복하고 자신감 넘치는 자아를 발견하기 위해 자전거로 2년간 세계 곳곳을 누비며 변화와 성장을 도모한 감동적인 기록이 책으로 나왔다.

드림워커가 777일간 30개국을 자전거로 여행한 박주희 씨의 이야기를 담은 여행 에세이 ‘두려움이 키운 용기’를 출간했다고 밝혔다.

제목에서 알 수 있듯 이 책은 한 여성이 두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떠난 여행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2015년 당시 29살이던 저자는 65㎏의 짐을 실은 자전거 한 대에 의지한 채 홀로 여행에 도전한다. 그녀는 현재의 자신의 모습 그대로라면 돌아오지 않겠다는 결심을 하고 떠난다.

그렇게 출발한 저자는 2년 2개월간 수많은 어려움을 겪는다. 중국에서는 숙소를 잡지 못해 발을 동동 굴렀고, 베트남에서는 불미스러운 일을 당했으며 우간다에서는 교통사고를 겪었다. 매일 모르는 곳을 향해 간다는 막막함이나 끝없는 오르막을 65㎏짜리 자전거와 함께 올라야 한다는 부담감은 일상적으로 겪었다. 하지만 그 모든 두려운 순간들을 통과하고 나자 그녀는 세상 거칠 것이 없는 사람으로 변해 있었다. 고난을 통한 성장이었다.

어려운 일만 그녀를 변화시킨 건 아니었다. 여행 중간중간 동행과 함께했던 경험을 통해 서로 응원하고 돕는 것의 가치를 배웠고, 말레이시아에서 만난 이로부터 ‘당신은 내게 도전할 용기를 주는군요’라는 말을 듣고 나약한 자신도 누군가에게는 용기가 될 수 있다는 사실에 감동했다. 인도 친구가 베풀어준 친절을 통해 말이 통하지 않아도 통하는 정(情)이 있다는 것 역시 느낄 수 있었다.

이 모든 것을 가르쳐준 여행은 저자의 용기를 이루는 바탕이 되어 주었다. 그 모든 역경을 극복했다는 사실이 강인함의 근거가 되어 주었기 때문이다. 물론, 용감해지기 위해 모두 여행을 떠날 필요는 없다. 무뚝뚝한 사람이 가족에게 사랑을 표현하는 것, 부끄러움이 많은 사람이 모르는 사람에게 먼저 말을 거는 것처럼 자신의 한계를 넘는 어떤 시도라도 도전이 될 수 있다.

저자 박주희는 “이 모든 도전을 통해 많은 이들이 자신만의 두려움을 극복하고 용감해지길 바란다”고 집필 의도를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